추석 연휴 날씨, 보름달 못 봐

위키뉴스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0년 9월 20일】

날씨
관련 뉴스
Wikinews weather.svg
날씨에 대해 더 알아보기:


추석을 즐기고 있는 어린이.

어제 대한민국에 비를 내린 기압골은 동해상으로 남동진하며 약화되었지만, 중국 북부지방에서 기압골에 동반된 비구름대가 남동진하면서 추석 연휴 기간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이 중국 북부지방의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늘과 내일 비가 오고, 글피인 22일 중부지방부터 비가 그치지만 몽골부근에서 남동진하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춥고 쌀쌀해진다. 한편 26일에는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또 다른 기압골의 영향으로 중부지방에서는 비가 올 것이라고 기상청은 예측했다. 이에 따라 올해 추석 보름달은 남부지방에서는 볼 수 없고 중부지방에서만 구름 사이로 볼 수 있을 전망이다.

오늘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중부지방은 오늘 오후부터 내일 아침까지 비가 오고, 남부지방은 내일까지 비가 온다. 동해안과 남해안 및 제주도에서는 모레까지 비가 이어지는 곳이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특히 동해안지방은 동풍류 유입에 의한 지형적인 영향으로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내일 새벽에 중부지방부터 비가 그친 후 점차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찬 바람이 불면서 기온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낮아져 쌀쌀해지고 강한 바람으로 체감온도가 상당히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모레인 23일에는 몽골 부근에서 찬 대륙고기압이 남하함에 따라 고기압 가장자리에서 가끔 구름이 많지만, 글피인 24일과 25일은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을 것으로 기상청은 전망했다.

한편 제11호 태풍 파나피는 어제 낮 중국 남부지방에 상륙했다. 태풍 파나피는 계속 서진하면서 약화될 것으로 전망되어 대한민국은 제11호 태풍 파나피의 영향을 받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관련 기사

출처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