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호선 하남 연장선, 6월 개통 어려울 듯

위키뉴스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서울 지하철 5호선.


【2020년 3월 25일】

오는 6월 27일 개통이 예정되었던 서울 지하철 5호선 하남 구간 연장이 코로나19의 범유행으로 사실상 불가능 수순에 돌입했다.

23일 경기도청의 발표에 따르면 서울교통공사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확산으로 인해 2월 25일부터 신규 인력 교육을 중단했다. 이에 따라 이달 20일부터 4주간 계획된 하남선 등 지하철 5호선에 투입될 기관사와 역무원 등 215명의 신규 인력 양성 교육도 미뤄졌다.

경기도는 올해 상반기 시운전과 국토교통부의 승인을 받은 뒤 6월 27일에 하남 연장 1단계 구간을 개통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확산에 따른 서울교통공사의 신규 인력 교육 연기에 6월 27일 개통이 불가능할 것 같다고 전했다.

경기도 측은 한국일보와의 보도를 통해 아직 공식적인 연기는 아니라면서도 “하남시민들의 교통 불편이 하루빨리 개선되도록 관계기관에 정상개통을 요구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출처[편집]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