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태풍 볼라벤에 대비하여 지하철 증회 운행

위키뉴스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2년 8월 27일】

교통
관련 뉴스
Title transport.jpg
교통에 대해 더 알아보기: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도시교통본부는 2012년 8월 28일 화요일, 중부지방에 최대풍속 48m/s에 이르는 대형 태풍 ‘볼라벤’이 상륙함에 따라 28일 출·퇴근시간대 지하철 집중배차시간을 1시간 씩 연장하기로 하고, 하루 동안 총 96회의 증회운행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지하철 집중 배차 출근 시간대는 기존의 오전 7시~9시에서 오전 7시~10시가 되며, 퇴근시간대는 기존 오후 6시~8시에서 오후 6시~9시가 된다.출근시간 집중배차시간에는 56회, 퇴근시간에는 40회 증회 운행되는 셈이다. 서울시는 막차시간 연장운행이나 다음날인 29일 출근시간대 증회운행 등 태풍의 진행을 주시하여 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울시 윤준병 도시교통본부장은 “예비 전동차를 총 동원하는 등 출퇴근에 불편을 겪지 않으시도록 지하철 수송력을 최대한으로 끌어올리기로 했다”며 “강한 비바람을 동반한 이번 태풍으로 인해 도로상황이 악화될 것으로 예상되니 안전하고 편리한 대중교통 이용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관련 기사

출처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