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환경부, 추석연휴 중 환경오염 특별감시 실시

위키뉴스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2년 9월 18일】

환경
관련 뉴스
Black creek NS.jpg
환경에 대해 더 알아보기:


대한민국 환경부는 추석 연휴 및 연휴 전후 기간(9.19~10.5) 환경오염 우심지역 및 상수원보호구역 등에 대한 특별 지도·점검 및 순찰이 강화되고, 연휴기간 중 환경오염사고 등에 대비하기 위해 환경부 환경감시팀에 ‘종합상황실’이, 시·도 및 환경청에 ‘지역상황실’이 각각 설치·운영될 예정이라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계획 내용에 따르면, 이번 환경오염 특별감시기간 중에는 상수원수계의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폐수처리장 등 환경기초시설, 폐수 다량배출업체 및 유기용제 취급업체 등을 대상으로 특별지도·점검이 실시된다. 이와 함께 공단주변 하천 및 공장밀집지역 등에 대한 순찰 강화 등 환경감시활동을 하게 된다. 보도자료의 세부계획을 보면, 이번 특별감시는 연휴 전, 추석 연휴, 연휴 후 등 3단계로 구분해 추진된다. 1단계로 연휴 전인 19일부터 28일까지 공장밀집지역, 폐수다량 배출업체 등에 대한 특별지도·점검이 실시된다. 2단계로는 추석 연휴기간인 29일부터 10월 1일까지 공단지역 및 주변하천에 대한 순찰이 강화된다. 3단계는 추석 연휴가 끝난 10월 2일부터 5일까지로 연휴기간 중 가동중단 등으로 인해 환경오염물질 처리시설 등에 문제가 발생한 사업장을 대상으로 기술지원이 실시된다.

환경부 관계자는 “환경오염사고 없는 기분 좋은 연휴를 보내기 위해서는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와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환경오염사고의 발생이나 발견 시에는 신고(유선전화 128, 무선전화 지역번호+128) 해줄 것을 보도자료를 통해 당부했다.

출처

기사 공유하기
Replacement filing cabinet.svg 이 기사는 과거의 기사로 보존되었습니다. 특별한 이유가 없는 한 이 기사를 편집하지 마세요.
위키뉴스의 모든 기사는 해당 기사가 작성되고 발행된 특정 시점만을 반영하며, 발행 이후에 발생하거나 알려진 사건 또는 소식을 아우르지 않습니다.

위키뉴스에서는 기사 보존 정책에 따라, 보존된 기사의 내용을 바꾸거나 갱신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일부 사소한 문법적 오류나 기사 구성의 수정이 있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