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궁화 나무 천연기념물로 지정 예고

위키뉴스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0년 11월 23일】

문화
관련 뉴스
Korean Madang Nori - by Brendon Connelly.jpg
문화에 대해 더 알아보기:


강릉시와 옹진군에 있는 오래된 무궁화 나무가 천연기념물로 지정 예고 되었다.

문화재청(청장 이건무)은 오늘 보도자료를 통해 강원도 강릉시 사천면 방동리에 있는 무궁화인천광역시 옹진군 백령면 연화리에 있는 무궁화를 국가지정문화재인 천연기념물로 지정 예고했다고 밝혔다.

강원도 강릉시 사천면의 무궁화는 수령이 약 110년으로 강릉 박씨 종중 재실 내에 위치해 있는 나무이고, 인천 광역시 옹진군의 무궁화는 수령이 약 90~100년으로 추정되며 대한민국 교회 중에서 세 번째로 오래된 교회인 백령도 중화동 교회 앞에 위치해 있다 .

무궁화는 대한민국의 국화(國花)이지만 아직까지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사례가 없었다. 그러나 이번에 지정 예고된 무궁화는 수령이 약 100여 년 가까이 되어 일반적으로 약 40년에서 50년 정도의 수명을 지닌 일반 무궁화에 비해 규모가 크고 생활문화사적 가치도 큰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번에 지정 예고된 무궁화 나무는 앞으로 30일 동안 천연 기념물 지정에 대한 일반인, 관련학자, 토지소유자, 지방자치단체 등의 의견을 수렴하게 된다. 문화재청은 이 기간 동안 충분한 의견 수렴 절차를 거친 뒤 문화재위원회 심의를 거쳐 천연기념물로 지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출처

기사 공유하기
Replacement filing cabinet.svg 이 기사는 과거의 기사로 보존되었습니다. 특별한 이유가 없는 한 이 기사를 편집하지 마세요.
위키뉴스의 모든 기사는 해당 기사가 작성되고 발행된 특정 시점만을 반영하며, 발행 이후에 발생하거나 알려진 사건 또는 소식을 아우르지 않습니다.

위키뉴스에서는 기사 보존 정책에 따라, 보존된 기사의 내용을 바꾸거나 갱신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일부 사소한 문법적 오류나 기사 구성의 수정이 있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