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적십자사, 연평도 주민 및 요원 지원

위키뉴스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0년 11월 30일】


국제적십자사의 산하 단체인 대한적십자사는 연평도에 머물고 있는 주민과 요원에 대한 지원에 나섰다.

대한적십자사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포격으로 피해를 입은 연평도에서 23일부터 지원활동을 시작하였다. 대한적십자사는 오늘 보도자료를 통해 현지 주민과 복구 작업 요원, 취재진 등 3,500여 명에 대한 무료 급식 지원활동과 응급구호품 세트, 담요 등 5종 13,100여 점(5,300만 원 상당)의 물품을 지원하였다고 밝혔다. 대한적십자사는 23일 연평도에 포격이 가해진 이후 24일 봉사원 및 직원으로 구성된 긴급재난구호팀과 급식차량을 연평도로 파견해 복구인력과 피해주민에게 구호활동을 전개했다. 또한 연평도에서 탈출한 주민들이 머물고 있는 인천시 소재 찜질방에도 30여 명의 적십자 봉사자들을 파견하여 1000여명 이상의 인원에게 식사지원 및 구호 물품 배분 등 봉사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대한적십자사는 인천시와 협의를 통해 추후 피해 이재민의 안정을 위한 추가 활동 및 지원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 기사

출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