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에서 원유 이송 중 기름 유출

위키뉴스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3년 11월 10일】


10일 오전 4시 45분경 울산시 울주군 온산앞바다에서 파나마 선적 16만t급 대형 유조선 "C.이터니티"호가 해상 원유이송시설인 부이로 원유를 이송하던 도중 200m가량, 지름 61㎝의 원유 이송관에 균열이 발생하면서 원유가 바다로 유출됐다.

시설은 SK에너지 소유로, 육지에서 4Km 거리인 해상에 설치되어 있다. 해경은 어제부터 부이가 유조선에 196만 배럴의 기름을 유조선으로 옮기던 중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기름은 세 군데에 길이가 700m, 너비가 30∼40m 정도로 유출되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출처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