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40대 男공무원이 흉기로 동료 살해

위키뉴스
둘러보기로 이동 검색으로 이동
Horror-silhouette-of-man-with-knife.jpg
자료 사진.

【2022년 7월 5일】

경북 안동시청의 남성 공무원이 동료 직원을 흉기로 찔러 살해했다.

경찰에 따르면 5일 오전 8시 56분쯤 경북 안동시 명륜동 안동시청 주차타워 2층에서 50대 공무원 A 씨가 쓰러져 있는 것을 다른 직원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 씨는 119구조대에 의해 안동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용의자인 B 씨(40대)는 범행 직후 경찰에 자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A 씨는 사건 몇분 전인 이날 오전 8시 56분 쯤 안동경찰서 112상황실에 전화를 걸어 "B 씨가 칼을 들고 있다"며 신고했다. 경찰이 사건 현장에 도착했을 때는 이미 A 씨가 흉기에 찔린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범행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출처[편집]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