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8일은 특이한 개기월식... 놓치면 수백년 이상은 기다려야

위키뉴스
둘러보기로 이동 검색으로 이동

【2022년 11월 7일】

2022년 11월 8일에 일어나는 시간대에 따라 일어나는 개기월식을 표현한 그림
우주공간
관련 뉴스
ScoCen.jpg
우주공간에 대해 더 알아보기:


내일 저녁 7시 16분부터 8시 41분까지 일어나는 2022년 11월 8일 월식은 특별한 월식이다. 달이 지구에 완전히 가려져 붉게 변하는 월식인 개기월식이긴 하지만, 특히 천왕성보름달의 뒤로 숨었다 나타나는 '엄폐 현상'도 동시에 볼 수 있다. 개기월식천왕성 엄폐가 동시에 나타나는 것은 수백 년 만에 처음이라고 한다. 이후 9시 49분 달이 서서히 본모습으로 돌아온다. 천왕성은 밤 8시 23분에 달 왼편으로 들어가 1시간 3분 후 달의 오른쪽 부분에서 모습을 드러낼 것이다.

2년 연속 개기월식이 일어났지만, 다음 개기월식은 3년 후인 2025년에 볼 수 있으며, 다음 개기월식이 일어나지 않은 채 천왕성 엄폐가 동시에 일어나는 시간은 2068년에 볼 수 있다. 지금처럼 개기월식과 함께 일어나는 천왕성 엄폐는 200년 후에 일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오전 8시 57분에 육안으로 관측된 달, 대한민국 경기도

2022년 한 해에 10월 경 오전 9시에 달이 뜨는 현상인 낮달이 뜨는 등 우주쇼를 많이 볼 수 있었으나 이번같이 희귀한 우주쇼는 다시 보지 못한다. 하지만 애석하게도 전문 망원경이 없으면 볼 수 없다.

관련 기사[편집]

출처[편집]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