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스트 연구진, 미세먼지 필터 개발

위키뉴스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8년 4월 7일】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의 주도 아래 진행된 연구를 통해서 김범준·김지한 교수 등이 초미세먼지를 99.9%까지 걸러내는 세라믹 필터를 개발했다. 질화붕소나노튜브(BNNT)를 제작해 초미세먼지의 백 분의 1크기인 25나노미터 입자까지 포집할 수 있고 섭씨 4백도의 고온으로 2시간 정도 가열하면 필터를 뺀 입자를 연소 및 분해할 수 있다. 필터는 재활용도 가능하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 학술지인 ‘저널 오브 멤브레인 사이언스’ 최신호에 실렸다.

관련 기사[편집]

출처[편집]

기사 공유하기